[고아라]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의 ‘로코’는 옳았다! ‘로코퀸의 탄생’

배우 고아라의 진가가 ‘도도솔솔라라솔’을 통해 더욱 빛났다.

 

지난 26일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은 에너제틱 피아니스트 구라라와 알바력 만렙 선우준의 반짝반짝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 드라마.

 

극 중 고아라는 인생 역변을 맞아 시골 마을에 불시착하게 된 저세상 텐션의 무한 긍정 피아니스트 구라라 역을 맡아 호연을 펼쳤다.

 

고아라는 천진난만함, 솔직함 여기에 무한 긍정 마인드를 지닌 ‘러블리’ 캐릭터로 완벽하게 변신하며 첫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세상 물정 모르는 순수함을 지녔지만 단단한 내면을 가진 라라를 연기한 고아라는 어떠한 고난과 역경이 와도 스스로 이겨내고

 

성장하는 인물을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이재욱과의 풋풋하고 달콤한 로맨스부터 은포 패밀리들과의 힐링 케미까지 어느 케미 하나 놓치지 않고,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줬다.

 

이처럼 고아라는 외면뿐만 아니라 내면까지 구라라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줬고,

 

왜 이제야 로코를 했냐는 말이 나올 정도로 안정적인 연기력과 고아라만의 사랑스러운 매력과 존재감이 더해져 첫 로코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매번 특별한 존재감과 캐릭터를 탄생시켜 보는 이들에게 즐거움을 선물하는 고아라이기에 다음 연기 행보가 더욱 기대된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