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우] ‘라이브’ 오양촌씨 아닌 배우 ‘배성우’ 일상 화보 공개!

배성우_에스콰이어 (2) 배성우_에스콰이어 (1)

배성우가 ‘라이브’ 속 ‘오양촌’이 아닌 배우 ‘배성우’로 돌아온 일상의 모습을 <에스콰이어> 8월호를 통해 공개했다.

 

최근 종영한 ‘라이브’에서 따뜻한 인간미도 있고 사명감도 가진 진정한 경찰 ‘오양촌’으로 활약했던 배성우가 경찰복을 벗고 기존과는 색다른 모습의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화보 속 배성우는 선글라스 너머 카메라를 뚫어지게 응시하는 강렬한 눈빛으로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다. 또 다른 컷에서는 서핑 보드 위에 앉아 무심한 듯 시크한 매력으로 일상적인 모습을 담아내 다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배성우는 ‘배우’라는 직업에 대해 “이 일을 정말 좋아한다. 어떻게 하면 이 일을 재미있게 오래 할 수 있을까 생각하면 계속 자기 객관화를 하고, 제 나름대로 분석하고 고치고 발전시켜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고 ‘자기객관화’를 통해 자신만의 색깔을 드러내되 항상 색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배성우. 오는 9월 19일 개봉을 확정한 영화 ‘안시성’에서 성주 양만춘(조인성)과 동고동락 해온 안시성의 듬직한 부관이자 뛰어난 창술로 안시성 전투에 나서는 ‘추수지’역으로 관객과의 만남을 앞두고 있다.

 

한편, 배성우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화보는 <에스콰이어> 8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에스콰이어>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