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연Im Ji Yeon - 아티스트컴퍼니

임지연Im Ji Yeon

Debut 2011 Dear Catastrophe

  • 인스타그램
 

임지연은 2011년 영화 <재난영화>로 데뷔한 이후, 영화 <인간중독>, <간신>, <럭키>, <타짜: 원 아이드 잭>과
드라마 [상류사회], [불어라 미풍아] 등을 통해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꾸준히 쌓아왔다.
탄탄한 연기력과 대체 불가한 매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선보이고 있는 임지연.
이후 그가 가진 무궁무진한 재능이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Since her debut in 2011 in the film [Dear Catastrophe],
Lim has also showed her talent in [Obsessed], [The Treacherous], [LUCK-KEY] and [Tazza: One Eyed Jack].
Yim has also appeared in the drama [Upper Class Society] and [Windy Mipong].

Ar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