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훈] 표지훈, 영화 ‘뉴 노멀’ 글로벌 주목…런던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배우 표지훈이 출연한 영화 ‘뉴 노멀이 제66회 런던 국제영화제의 초청을 받으며 해외에서도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영화 ‘뉴 노멀‘(감독 정범식제작 언파스튜디오 어몽필름)이 제66회 런던 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을 받았다.

 

런던 국제영화제는 1957년 시작돼 ‘세계 최고의 영화들을 소개한다는 캐치프레이즈에 맞게 한 해 동안 가장 화제가 되었던 신작들을 영국 프리미어로 상영하는 영국에서 가장 큰 영화제다

 

올해 한국 영화로는 ‘뉴 노멀과 함께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 등이 초청을 받아 런던 국제영화제를 빛낸다

 

런던 국제영화제 페스티벌 디렉터 트리시아 터틀(Tricia Tuttle)은 작품 선정 이유로 “우리 프로그래머들은 정범식 감독의 기막히게 기발하고(wildly inventive)이고 흥미로운(wickedly entertaining) ‘뉴 노멀에 열광했다(crazy). 전 세계의 관객들 역시 우리 프로그래머들처럼 ‘뉴 노멀에 열광할 것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밝혔다.

 

또한 칸 국제영화제 별점 평론가인 팀 로비(Tim Robey) “‘뉴 노멀은 각각의 장면들이 완벽한 영화적 호흡으로 세공된(perfectly paced and crafted)된 뛰어난 영화이며한마디로굉장히 재치 넘치는 엔터테인먼트(a very witty piece of entertainment)!”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뉴 노멀은 저마다의 외로움과 고단함을 짊어진 6명의 인물들이 4일 동안 서로 스쳐지나가며 섬뜩한 위험과 마주하게 되는 기이하고 때로는 황당한 이야기이자 한끗 다른 서스펜스로 무장한 MZ 세대의 새로운 수난극이다

 

곤지암을 연출하며 대한민국 호러 장르의 대가로 거듭난 정범식 감독의 신작으로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공식 폐막작으로 선정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특히 표지훈은 ‘뉴 노멀을 통해 이전 작품에서 선보였던 캐릭터와는 또 다른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며 더욱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으로 작품의 든든한 한 축을 담당해 극의 생동감을 더했다. . 

 

뉴 노멀은 오는 10 15일 오데온 럭스 극장(ODEON Luxe West End) 16일 프린스 찰스 시네마(Prince Charles Cinema)에서 양일간 3회에 걸쳐 전 세계 관객을 대상으로 상영이 진행될 예정이다.

 

[정우성] 정우성, ‘사랑한다고 말해줘’ 출연 확정…드라마 컴백

22일 정우성의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정우성이 휴먼 로맨스 드라마 ‘사랑한다고 말해줘'(가제)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사랑한다고 말해줘’는 말 대신 그림으로 감정을 표현하는데 익숙한 청각장애인 차진우(정우성 분)와 목소리로 마음을 표현하는 정모은(신현빈 분)의 운명적인 이야기를 그린 힐링 멜로다.

 

정우성은 극중 고요한 세상 속에서 자유로우며 편견의 시선 속에서도 소탈한 모습을 보이는 차진우 역을 맡았다. 특히 정우성은 ‘사랑한다고 말해줘’를 통해 지난 2011년 방송된 JTBC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박동소리’ 이후 약 10년 만에 드라마로 정식 복귀하게 됐다.

 

최근 개봉한 영화 ‘헌트’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요원 김정도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하고, 넷플릭스 시리즈 ‘고요의 바다’를 통해 제작 총괄 프로듀서로 활약을 펼침에 이어 첫 장편 영화 연출작이자 개봉 전부터 제55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47회 토론토 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보호자’에서 액션부터 연출까지 다재다능한 모습을 보인 정우성이 휴먼 로맨스 장르의 드라마로 컴백해 새롭게 펼칠 얼굴에 대해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정우성이 출연하는 ‘사랑한다고 말해줘’는 1995년 일본 TBS에서 방송돼 일본 TV 드라마 아카데미상을 휩쓴 동명의 작품을 원작으로 한다. 정우성과 더불어 배우 신현빈이 출연하며, ‘그 해 우리는’으로 영상미를 호평 받은 김윤진 감독과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필력을 인정 받은 김민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한편 ‘사랑한다 말해줘’는 캐스팅을 마무리 한 뒤, 올해 연말부터 본격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정재] 이정재, 美 에미상 남우주연상 수상…아시아 배우 최초

배우 이정재가 에미상의 주인공이 되며 새로운 역사를 썼다

 

이정재는 12(현지시각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제74회 프라임타임 에미상(이하 에미상시상식에서 TV 드라마 부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이는 한국 배우 최초이자아시아 국적 배우 최초의 수상이다

 

이정재는 “이 상의 기쁨을 오징어 게임과 성기훈을 사랑해주신 여러분들과 함께 나누겠다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정재는 아시아 국적 배우 최초라는 타이틀에 대해 생각이 많아지는 것 같다면서 “’아시아인이 메인 캐릭터로 상을 받은 것이 오래 걸렸구나라는 생각이 그리 가볍지 만은 않다한국 분들도 굉장히 기뻐해 주시지만 다른 아시아 국가의 분들도 굉장히 기뻐해 주셔서 제가 지금 받은 이 상이 저 혼자서 기뻐할 수 있는 그런 상이 아니라고 느꼈다고 남다른 상의 의미에 대해 말했다

 

이정재는 지난해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인생의 위기를 겪고 있던 가운데 의문의 인물이 건넨 명함을 받고 게임에 참여하게 되는 성기훈 역을 맡아 깊이 있는 연기를 펼치며 한국은 물론 전 세계 시청자의 사랑을 받았다

 

이정재는 에미상 뿐 아니라 SAG(미국 배우 조합상),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크리틱스 초이스 슈퍼 어워즈 등 미국 주요 시상식의 남우주연상을 석권하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특히 이정재는 비영어권 작품에 출연한 배우로서는 최초로 수상 기록을 세우며 그 의미를 더했다.  

 

한편 이정재는 배우를 넘어 감독으로도 성공적 데뷔를 알렸다연출을 맡은 영화 헌트는 400만 관객을 돌파하는 등 장기 흥행을 이어가며 현재 상영 중이다

 

[이정재] 이정재, ‘마리끌레르 BIFF 에디션’ 커버 화보 공개

배우 이정재의 새로운 화보가 공개됐다

 

이정재는 패션매거진 ‘마리끌레르와 부산국제영화제가 함께 만드는 부산국제영화제 공식매거진 ‘마리끌레르 BIFF 에디션의 커버 모델로 나섰다.

 

공개된 화보 속 이정재는 특유의 깊이 있는 눈빛과 더불어스타일리시한 패션 감각을 유감 없이 드러냈다

 

또한 이정재는 배우를 넘어 최근 영화 ‘헌트를 통해 감독으로서 성공적인 데뷔를 펼친 만큼 의미 있는 공간인 ‘극장을 배경으로 다양한 포즈를 선보였다

 

이정재는 진중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현장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정재의 깊이 있는 모습이 담긴 ‘마리끌레르 BIFF’ 화보와 인터뷰는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동안 영화제 공식 배포처에서 만날 수 있다.

 

 

[이수민] 이수민, 디즈니+ ‘3인칭 복수’ 출연…연기 변신 예고

배우 이수민이 ‘3인칭 복수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7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이수민이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3인칭 복수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수민이 출연하는 ‘3인칭 복수는 쌍둥이 오빠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찾아 나선 찬미와 불공평한 세상에 맞서 복수 대행을 시작한 수헌이 인생을 뒤흔든 충격적인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고()자극 하이틴 복수 스릴러다.

 

이수민은 극 중 들키고 싶지 않은 비밀을 간직한 소녀 국지현 역을 맡아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그동안 보여온 톡톡 튀는 모습과는 또 다른 비밀스러운 모습을 연기할 것으로 알려져 이수민이 선보일 다채로운 매력에 기대를 더하고 있다

 

이수민은 KBS2 ‘연모‘,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 MBC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 JTBC ‘놓지마 정신줄‘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특히 지난 4월 개봉한 영화 ‘서울괴담에서는 ‘혼숨‘ 에피소드를 통해 스릴러 연기까지 선보이며 폭넓은 연기력을 입증하기도 했다

 

한편 하반기 기대작으로 주목 받고 있는 ‘3인칭 복수는 오는 11월 오직 디즈니+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정우성] 정우성, 연출작 ‘보호자’로 전세계가 주목…토론토 이어 시체스 영화제 초청

 

정우성 감독의 첫 장편 영화 연출작이 해외의 주목을 받고 있다

 

정우성 감독의 연출작 ‘보호자가 제55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SITGES –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 of Catalonia) 경쟁 부문 오르비타(Orbita) 섹션에 공식 초청되었다.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세계 3대 장르 영화제로호러스릴러액션애니메이션 등 장르 영화를 전 세계에 가장 먼저 소개하는 유서 깊은 역사의 영화제다

 

보호자가 초청된 오르비타 섹션은 액션스릴러어드벤처 등 판타스틱 장르 영화를 초청해 국제 심사위원단의 투표로 최우수 장편 작품상을 선정해 시상하는 경쟁 부문이다앞서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 김지운 감독의 ‘밀정‘, 연상호 감독의 ‘부산행‘ 등 한국을 대표하는 작품들이 해당 부문에 초청된 바 있다

 

55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오는 10 6일부터 16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앞서 보호자는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 뿐 아니라 오는 9월 열리는 제47회 토론토 국제영화제 스페셜 프레젠테이션 섹션에 초청된 바 있다특히 정우성은 첫 장편 영화 감독 데뷔작 임에도 해외 유명 영화제에 초청되며 깊이 있는 연출력을 인정 받고 있다

 

해외에서는 정우성에 대해 “훌륭한 배우이면서굉장한 감독“, “정우성의 감독 데뷔작은 관객들이 바라는 현대적인 스릴러 영화의 모든 것을 갖추고 있다” 등 호평을 전하며 기대를 높이고 있다

 

한편 ‘보호자 10년 만에 출소해자신을 쫓는 과거로부터 벗어나 평범하게 살고자 하는 수혁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영화다.

 

[이정재]이정재, HCA TV 어워즈 남우주연상 수상…신기록은 계속

배우 이정재의 기록은 계속된다

 

이정재는 14(이하 현지시간진행된 HCA(Hollywood Critics Association, 할리우드 비평가 협회) TV 어워즈 2022에서 스트리밍 시리즈 부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이정재 함께 해당 부문 후보로는 톰 히들스턴(로키), 게리 올드만(슬로우 호시스), 아담 스콧(세버런스), 헨리 카빌(더 위쳐), 제이슨 베이트먼(오자크), 펜 바드글리(), 톰 엘리스(루시퍼등 세계적 스타들이 이름을 올렸다

 

이정재는 큰 상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오징어 게임은 제게 있어 정말 큰 행운인 작품이다많은 세계 시청자 분들이 사랑해주시고응원해주시고 재밌게 봐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오징어 게임으로 새로운 연기 인생이 펼쳐지게 될 것 같아 개인적으로도 기대된다앞으로도 재밌고의미 있는 작품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이어 “’오징어 게임의 시즌2가 기다리고 있으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정재는 지난해 9월 공개된 오징어 게임의 주인공 성기훈 역을 맡아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이며 세계적 인기를 얻었다이에 미국배우조합상(SAG),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크리틱스 초이스 슈퍼 어워즈 등 미국 주요 시상식에서 아시아 배우 최초로 남자 배우상을 수상하고최고 권위 시상식으로 꼽히는 프라임타임 에미상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이정재는 배우 뿐 아니라 감독으로도 새로운 성공을 쓰고 있다지난 10일 개봉한 이정재의 첫 연출 데뷔작 헌트는 개봉 나흘 째 100만 관객을 돌파하고개봉 첫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하는 등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이정재, 정우성] ‘헌트’ 이정재 감독X 정우성 조합 제대로 통했다…박스오피스 1위

이정재 감독과 배우 정우성의 조합이 제대로 통했다

 

11일 영화관 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0일 개봉한 영화 ‘헌트‘(이정재 감독)는 개봉 첫날 21만 822(오전 7시 기준)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특히 ‘헌트는 배우 이정재의 첫 연출작으로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이정재의 연출력을 제대로 입증 받았다. ‘헌트는 박진감 넘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액션과 예측 불허의 스토리 텔링 등이 돋보이는 작품으로 관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헌트는 이정재와 정우성의 23년 만 재회 작품으로 주목 받아왔다이정재와 정우성은 각각 박평호김정도 역을 맡으며 기존 작품과는 또 다른 새로운 모습의 연기를 그려냈다두 사람은 인물들의 심리전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극의 중심을 제대로 잡았다는 평이다

 

이처럼 ‘헌트는 개봉 첫날부터 관객들의 호평과 주목을 동시에 받으며흥행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이정재와 정우성의 완벽한 재회가 담긴 ‘헌트는 현재 상영 중이다.

 

(사진=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제공)

[이정재] 이정재, 에미상 노미네이트에 외신도 주목 “유력 후보”

 

배우 이정재가 에미상 트로피의 유력한 주인공으로 주목 받고 있다

 

이정재는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을 통해 제74회 프라임타임 에미상(이하 에미상) TV 드라마 부문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이는 아시아 국적 배우 최초이며 비()영어권 작품을 통해 에미상 주연상 후보에 오른 최초의 배우다

 

오는 9월 12일 시상식이 진행되는 가운데이정재가 남우주연상의 유력한 주인공으로 조명되고 있다버라이어티뉴욕타임스, LA타임스 등 미국 현지 매체들은 에미상 후보들을 분석하며 이정재에 대해 집중 보도했다

 

버라이어티는 이정재가 에미상 TV드라마 부문 남우주연상의 첫 아시아 국적의 배우가 될 것이라 예측했다

 

뉴욕타임스는 한국에서 가장 성공한 배우 중 한 명인 이정재는 뛰어난 연기를 통해 SAG 상을 수상한 배우다며 이정재의 수상이 유력하다고 점쳤다

 

‘LA타임스는 이정재가 (시상식에서빈 손으로 가지 않을 것이라며 “’오징어 게임을 통해 가슴 아픈 연기와 캐릭터를 선보였다고 주목했다

 

한편 이정재는 영화 헌트를 통해 연출자로도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이정재가 메가폰을 잡은 영화 헌트는 오는 10일 개봉 예정이다.  

[정우성, 이정재] 정우성-이정재 연출작 ‘보호자’-‘헌트’, 나란히 토론토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쾌거

 

정우성 감독과 이정재 감독이 각자의 첫 연출작으로 토론토 국제영화제에 초청받는 쾌거를 이뤘다

 

47회 토론토 국제영화제 집행위원회 측에 따르면 이정재 감독의 헌트는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정우성 감독의 보호자는 스페셜 프레젠테이션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토론토 국제영화제는 칸베를린베니스 국제영화제와 더불어 세계 4대 영화제로 꼽히는 북미 지역 최대의 영화제다이정재 감독과 정우성 감독 모두 첫 연출작을 통해 토론토 국제영화제에 초청되며 연출력을 입증 받았다

 

정우성 감독의 보호자가 초청된 스페셜 프레젠테이션 부문에는 봉준호 감독의 ‘마더’(2009), 김지운 감독의 ‘악마를 보았다’(2010) ‘밀정’(2016),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2016), 김성수 감독의 ‘아수라’(2016),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2019) 등 한국을 대표하는 감독들의 작품이 초청 받은 바 있다.

 

이정재 감독의 헌트가 초청된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 역시 김지운 감독의 ‘좋은 놈나쁜 놈이상한 놈’(2008), 임상수 감독의 ‘하녀’(2010), 조의석 감독의 감시자들’(2013) 등 국내 최고의 감독 작품들이 초청 받은 바 있어 두 사람의 초청에도 의미를 더하고 있다

 

보호자는 10년 만에 출소해 자신을 쫓는 과거로부터 벗어나 평범하게 살고자 하는 수혁(정우성 분)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영화다이번 토론토 국제영화제를 통해 전 세계 관객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 만큼 정우성이 연출과 주연을 맡은 보호자를 향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 작품이다앞서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세션에서 공개되며 작품성을 일찍이 인정 받은 바 있다오는 8월 10일 국내 개봉을 앞두고호평을 받으며 여름 최고의 기대작으로 거듭났다

 

보호자와 헌트가 초청 받은 제47회 토론토 국제영화제는 오는 9월 8일부터 18일까지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