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이정재 직접 말한 ‘헌트’ 칸 진출 소감 “멋진 영화제…연출로 가게 돼 기뻐”

배우 이정재가 진솔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정재는 최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대중과 소통을 하고 있다

 

특히 이정재는 인터뷰 콘텐츠를 통해 근황은 물론진솔한 이야기들을 전하며 주목 받고 있다

 

이정재는 “‘헌트로 인해 일들이 많이 있다면서 첫 연출작 ‘헌트가 제75회 칸 영화제에 공식 초청 받은 것에 대해 “‘하녀라는 작품으로 처음 칸 영화제에 갔었는데너무 멋있고 또 영화인으로서 꼭 한번 왔으면 했던 영화제였다그 때 한 번 가고내가 또 올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연출로 가게 돼 개인적으로 너무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정재는 ‘절친‘ 정우성과의 ‘칸 투샷도 기대하게 했다그는 두 사람의 ‘칸 영화제 케미스트리에 많은 기대를 한다는 질문에 대해 “원하시는 투샷이 많이 나올 것 같다고 웃음 지으며 “배우 정우성이정재로도 이야기를 많이 할 것 같다영화제 기간 동안 많은 이야기들이 있었으면 좋을 것 같다고 답했다

 

최근 이민호가 인터뷰를 통해 “이정재 선배님은 하루를 쪼개서 쓰는 분이라고 말해 화제가 된 것에 대해서는 “민호 씨 역시 하루를 쪼개서 쓰는 배우다면서지인 분의 광고도 직접 연출해서 주는 것을 보면 이 친구는 연기 외에도 재능이 많은 친구구나 생각이 든다옆에서 보고 배우는 것도 많이 있다고 칭찬했다

 

이어 이정재는 “코로나 때문에 극장을 찾을 수 없었기에 많은 좋은 작품들이 개봉을 뒤로 미루며 기다리는 상황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좋은 영화들이 개봉을 한다고 생각하니저 또한 즐거운 영화 생활을 할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아 너무 기쁘다. ‘헌트도 여름 개봉을 준비하고 있으니 여러분들과 곧 만나 뵐 수 있을 것 같다감사드린다고 영화에 대한 애정과 관객들에 대한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한편 이정재 감독의 첫 연출작 ‘헌트는 제75회 칸 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됐으며, 2022년 여름 개봉 예정이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