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연] ‘더 글로리’ 임지연, 역대급 연기로 완성한 ‘인생 캐릭터’

 

배우 임지연이 ‘더 글로리’를 통해 인생 캐릭터를 새롭게 썼다.

 

임지연은 지난 10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 파트2에서 문동은(송혜교 분)에게 악몽 같은 고통을 선사한 박연진 역을 연기했다.

 

복수를 위해 자신을 찾아온 문동은 앞에서 아무렇지 않은 척 하지만 흔들리는 내면을 섬세하게 표현하고, 악행에 대해서는 반성 없는 모습을 표현하며 ‘악역 그 자체’의 모습을 제대로 그려냈다.

 

임지연은 파트1에 이어 파트2에서 처절하게 몰락하는 박연진의 모습을 강렬한 연기로 표현해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임지연은 ‘더 글로리’를 통해 첫 악역 도전 임에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연기력은 물론 센스 있는 패션, 그리고 다양한 명대사 등을 통해 ‘박연진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데뷔 후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통해 한계 없는 연기를 펼친 임지연이었던 만큼 ‘더 글로리’를 통해 자신의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는 평이다.

 

한편 임지연이 출연하는 ‘더 글로리’ 파트2는 넷플릭스에서 현재 스트리밍 중이다.

(사진 = 넷플릭스 제공)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